공무원과 기적의 티키타카

이거 실화냐...응

얼마전 제주 표선의 한 게스트하우스에서 여성 투숙객이 실종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기사 참고>

손님이 오랜시간이 되도록 돌아오지 않아 실종신고가 접수 됐었는데다행히 대정의 다른 게스트하우스에서 무사히 발견돼 범죄와 무관한 단순한 해프닝으로 끝이났었다.

해프닝으로 끝난 이 사건 이외에도, 과거보다 제주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이 늘어나면서 관광객들의 안전과 관련된 문제가 일어나고 있고, 이는 제주를 방문하는 이들에게 큰 이슈 중 하나가 되고 있다.

그래서일까 제주에서는 지난 2012년부터제주 안전여행지킴이’(줄여 안전지킴이) 서비스를 시작했다안전지킴이는 소형카메라와 GPS가 장착된 일종의 블랙박스와 같다.위급한 상황에 놓인 관광객이 버튼을 누르면 카메라에 녹화된 화면과 위치정보가 경찰로 전송되어 경찰이 신속히 위험상황에 대처할 수 있게끔 설계되어있다.
(물론 관광객이 단말기를 반납하면 기록된 정보는 파기된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이런 좋은 서비스가 생각보다 홍보가 잘 되지않아, 잘 모르는 관광객들이 부지기수였다

5037_8189_4830
제주 여행지킴이 단말기 [출처:제주 레저신문]

그래서 나는 이런 서비스가 관광객들에게 더 잘 알려주면 좋을것 같아 안전지킴이를 가지고 짧은 콘텐츠를 제작하기로 마음먹었다.

그리고 기왕이면 데일리제주와 제주도의 콜라보가 진행되어 제주도의 관광 안전정책을 다른 시선으로 홍보하는 협조관계가 될 수 있고, 제주 관광에 좋은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생각에 담당 부서와 연락을 시도했다.

문제는 이때부터 시작되었다.

‘안전지킴이’ 담당자를 찾지못해 이곳 저곳에 전화를 하다 안전지킴이를 총괄하는 제주도청 관광정책과쪽에 연락을 하게 되었다해당 과의안전지킴이를 담당하는 공무원 분께 안전지킴이를 가지고 콘텐츠를 만들고싶으니 보도자료나 기기제공 등 협조가 가능한지를 여쭤 보았고 관련 내용을 정리해 보내기도 했지만 담당자는 여러 이유를 들어 콘텐츠 제작에 회의적이라는 의견을 어필했다.

이거 실화냐...응
이거 실화냐…응 [출처:웃긴대학]

아래와 같은 이유에서였다.

  1. 제주 안전여행지킴이 단말기의 생산이 중단되어, 어플등으로 대체 될지도 모른다.
  2. 설사 유지된다 하더라도 아직 연초라서 잘 모르겠다.
  3. 제주 안전여행지킴이가 솔직히 여행자의 안전을 100% 보장할 수 없는데, 홍보를 해도 괜찮을지 모르겠다.
  4. 연초에 인사이동이 된지 얼마 안되서 어느 부분에서 어떻게 지원을 해줘야할지 조금 시간이 필요할것 같다.

하나하나 듣고 있자니그냥 도와주기 싫은것 같다.’라는 생각이 들었다더 얘기를 하는게 시간낭비인것 같고 관광객들이 많이 오는 3월 시즌 전에 제작해야 효과가 있다는 생각에, 보도자료로 나갔던 사진이나 영상원본, 이용통계들을 부탁해보았더니, 그런 자료들은 실질적으로 운영하는 제주시청, 서귀포시청쪽으로 연락을 해보라고 했다.

시청 상황은 더 가관이었다.

전화를 해안전 지킴이자료를 부탁드리자, 잠시만요라고 하고 수화기 넘어로 여행 안전지킴이가 뭔지 알아? 처음 들어보는데…” 하는 소리가 들렸다.

짜증이 나기 시작했다

그러더니 다시 관할은 시청이 아니라 도청이라며 도청 관광진흥과 번호를 알려줬다이건 뭐 짜증을 내도 어디다 내야할지 혼란이 오는 상황이었다.

다시 도청에 전화해 자초지종을 얘기하고 짜증을 내자 담당자는 그게 말이나 되는 소리냐며 되려 나에게 화를 냈다

내가 이러려고 콘텐츠를 만들겠다고 했나 괴롭고 자괴감이 들었다.

혹시나 하는 마음에 보도자료가 제주도청 공보과를 통해 나갔을터이니 자료 확인을 부탁 드리고 전화를 끊었다.

몇분 뒤 다시 연락이 왔으나

너무 예전 자료라 찾질 못하고, 아마 없는것 같으니 신문사에 있는 영상이나 사진을 다운받아서 그냥 쓰셔도 무방할 것 같다.”는 답변을 들을 수 있었다

물론 사기업에서 마음대로 공공재를 콘텐츠화 하는것이 문제가 될수도 있다하지만 우리 국민들의 세금으로 (제주에 여행오는)국민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만들어진 아이템이 더 많이 이용될수 있도록 관()이 신경쓰지 못한 부분을 민간 부분에서 적절하게 홍보해 줄수있는 부분마저 여기저기 연락을 돌리고 말도 안되는 이유로 흐지부지 시키는 일을 보면서 안타까운 생각이 들었다.

군대에서도 그리고 나와서도 다시금 느끼게 된 것이지만

우리나라 일부(…) 공무원들의 티키타카 플레이는

이니에스타도 울릴 수준이다.

Comments

comments